여백
HOME 경제/산업
최흥식 금감원장 사의…친구아들 하나은행 '채용청탁' 의혹
  • 남기창 기자
  • 승인 2018.03.12 16:33
  • 댓글 0
최흥식 금감원장/금감원

(서울=포커스데일리) 채용비리 의혹이 제기된 최흥식 금감원장이 전격 사의를 표명했다.

12일 금감원 관계자는 "최흥식 금감원장이 이날 오후 사의를 표명했다"며 "조만간 관련 입장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흥식 금감원장은 2013년 하나금융지주 사장 재직 당시 하나은행에 친구 아들의 채용을 청탁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최 원장은 지난 10일 공식 해명 자료를 내고 "하나금융지주 사장으로 있을 때 외부에서 채용과 관련한 연락이 와서 단순히 이를 전달했을 뿐 채용 과정에는 일절 관여하지 않았다"고 밝힌바 있다.

하지만 최 원장은 의혹 제기 사흘 만에 결국 사의를 표명했다.

남기창 기자  nkc1@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기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