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달성군, 폭설피해농가 복구지원 나서
  • 김재욱 기자
  • 승인 2018.03.13 17:45
  • 댓글 0
폭설피해농가 복구지원 나선 김문오 군수. <사진제공=달성군>

(대구=포커스데일리) 대구 달성군은 지난 8일 폭설에 의해 발생한 관내 시설하우스 피해현장에 향토군부대인 501여단 군 장병 160여 명을 지원해 피해 복구 작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지난 9일 옥포면을 시작으로 10일 가창·하빈면, 13일에는 다사읍 등 관내 40여 농가, 비닐하우스 100여 동에 대해 시설물 복구 및 일부 철거 등 작업을 완료했다. 이후로도 읍·면 피해농가의 지원 요청이 있을 시 추가 인력 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다.

김문오 군수는 13일 피해현장을 직접 방문해 피해 농가를 위로하고 복구 작업에 참여한 장병을 격려하며 "이번 폭설로 올해 농사 준비를 시작하는 농업인들이 큰 피해를 입어 안타깝다. 피해 농가에 대한 정밀 조사를 실시하여 노후파이프 교체지원 사업 등 시설원예 사업과 연계하여 지원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달성군#가창#폭설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