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군위군, 농가경영 안정 위한 '농업인 월급제'시행
  • 김재욱 기자
  • 승인 2018.05.16 15:35
  • 댓글 0

(군위=포커스데일리) 군위군과 팔공농협은 지난 3월15일 '농업인 월급제'업무협약을 체결한 27농가에 대해 5월18일 최초로 1920만6000원의 월급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군 에서는 계절출하 농산물은 농업소득이 특정 수확기에 편중되어 있고 영농자금과 생활비 등의 자금을 대출에 의존하는 경우, 가계부채의 원인이 되고있는 것에 착안, 올해 처음 '농업인 월급제'를 도입하게 됐다.

올해 시범사업으로 실시되는 '농업인 월급제'사업의 내용을 보면, 농협과 벼 자체출하 약정을 체결한 농가를 대상으로 출하 예정금액의 70% 정도를 5~10월까지 6개월간 나누어 지급하는 제도로서 군위군에서는 선지급 이자, 취급 수수료등 재정지원을, 팔공농협에서는 출하약정 체결과 월급지급의 업무를 담당 한다고 한다.

군위군에서는, 올해 2200만원의 예산으로 '농업인 월급제'를 시범사업 으로 추진하여 우선 "벼 자체 매입을 실시하는 농협"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농업인들의 만족도가 높을 경우 대상 품목과 취급기관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시범사업 진행을 통한 제도개선, 농업인에 대한 홍보강화, 계통출하 하지 않은 품목의 지원방안 등을 보완하여 많은 농업인들에게 혜택이 돌아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군위군#농업인월급제#팔공농협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