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이순걸 울주군수 후보, 개소식 갖고 필승 결의" 6·13선거 승리를 위해 모든 열정 다 바치겠다"
  • 전용모 기자
  • 승인 2018.05.16 17:55
  • 댓글 0
이순걸 울주군수 후보가 개소식 인사말을 하고 있다.

(울산=포커스데일리) 이순걸 자유한국당 울주군수 후보가 16일 오후 3시 굴화 하나로마트 앞 선거사무실에서 개소식을 갖고 필승결의를 다졌다.

필승결의대회와 출정식을 겸해 열린 이날의 개소식에는 자유한국당 김기현 울산시장 후보를 비롯해 정갑윤 울산시당위원장, 이채익·박맹우 국회의원, 김두겸 전 울주군당협위원장, 시의원, 군·구의원 후보들이 대거 참석했다.

이순걸 울주군수 후보는 개소식 인사말에서 "아시다시피 제가 울주군수 후보가 되기까지는 여러 가지 우여곡절도 많았고, 한 분 한 분 이름을 다 셀 수는 없지만, 무수히 많은 분들의 눈물겨운 도움과 성원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초인적인 힘은 고난이 극에 달할 때 비로소 나타난다. 저 역시 지난 고난의 과정을 이겨내면서 더욱더 단련되고 더욱더 진화했기에, 오늘 여러분을 모시고 감히 6·13선거는 저 이순걸이 기필코 승리할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했다.

이 후보는 또 "경선 승리라는 작은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사랑하는 울주군민의 더 나은 행복한 삶을 위해 저를 더욱더 단련하며 전진 또 전진할 것이다"며 "좌고우면하지 않고 오직 울주군민을 위한 뜨거운 열정을 디딤돌 삼아 울주군수 선거에서의 승리를 위해 저의 모든 열정을 다 바치겠다"고 각오를 내비쳤다.

이순걸 후보와 참석자들이 필승을 결의하고 있다.<사진제공=이순걸 캠프>

이순걸 후보는 치열한 당내경선을 거쳐 지난달 23일 최종후보로 결정됐으며, 당협위원장인 강길부 국회의원의 갑작스러운 탈당선언 등이 이어지며 큰 혼란을 겪었으나, 최근 후보로 결정된 후부터는 당내 시·군의원 후보들을 보듬으며 지방선거에서의 필승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주위 평가를 얻고 있다.

한편 이순걸 울주군수 후보는 3, 4, 5대 울주군의원과 제5대 울주군의회 후반기 의장을 맡아 활동한 바 있다.

4년 전에는 현직이었던 신장열 군수를 상대로 경선에서 근소한 차이로 패하기도 했지만, 그 후 4년을 울주군수선거를 준비해 이번에 최종 울주군수 후보로 출마하게 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전용모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자유한국당#울주군수#개소식

전용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