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 남구 '한·중 전통의상 문화교류 페스티벌' 개최
  • 이기용 기자
  • 승인 2018.05.16 22:01
  • 댓글 0
중국 치파오 문화교류단 패션쇼<사진제공=인천남구>

(인천=포커스데일리) 인천 남구와 중국간 문화교류가 다시 기지개를 켠다.

남구는 오는 19일 인천도호부청사에서 중국 치파오협회와 함께 '한·중 전통의상 문화교류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행사에는 중국 광주성 심천시를 포함한 치파오협회 200여명의 회원이 참여, 중국 전통의상인 치파오를 소개할 예정이다.

또 한국 전통의상인 한복 패션쇼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패션쇼 중간에는 전통 사물놀이, 퓨전국악 가야금 연주, 한국전통무용이 공연될 예정이다.

이밖에 도호부청사 내 곳곳에서는 꽃차시음, 달고나·완초만들기, 한복·치파오 입어보기 체험, 제기차기 등 다양한 민속놀이 체험 부대행사도 개최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그동안 남구와 중국 치파오협회는 성공적인 문화교류 행사를 진행해 왔으나 사드영향 등으로 한동안 교류가 주춤했었다"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다시금 양 지역간 한·중 전통의상 문화교류가 활발해져 주민에게 다양한 문화 향유를 제공하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남구는 2015년 중국 내 문화단체 등과 교류를 시작, 2016년 10여차례에 걸쳐 중국 치파오협회를 비롯해 산동성, 하남성 등 문화단체 회원 2200여명을 초청한 문화교류 행사를 진행한 바 있다.

회원수 80만명을 보유한 중국 치파오협회는 올해 연말까지 매달 남구에서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기용 기자  fdn77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