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세종·충남
대전시, 금속가공업소 불법 폐수처리 위반업소 적발
  • 이용일 기자
  • 승인 2018.07.09 10:31
  • 댓글 0
대전시 특사경 물환경법 위반업소 6곳 적발

(대전=포커스데일리) 대전광역시 특별사법경찰은 지난 5월부터 6월까지 금속가공업소 대상으로 불법 폐수처리에 대해 단속을 벌여 물환경보전법 위반업소 6곳을 적발했다고 9일 밝혔다.

대전시 특사경에 따르면 적발된 업소들은 공구류, 자동차부품 등 금속제품을 가공하면서 발생되는 폐수량이 폐수배출시설 신고대상 임에도 신고 없이 불법으로 수년간 조업해왔다.

특히, 적발된 업체 중에는 폐수배출시설 신고 기준보다 무려 24배나 초과하고도 신고를 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금속가공 폐수는 작업공정을 거치면서 구리, 철 등 중금속을 함유하게 돼 부적정하게 관리될 경우에는 인체 및 수생태계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

대전시 이용순 특별사법경찰과장은 "쾌적한 생활환경과 시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불법 환경오염행위에 대해 강력한 단속을 지속적으로 펼쳐 시민건강 개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시 특사경은 이번 단속에 적발된 사업장에 대해서는 형사처벌하고 관할부서에 사용중지 등 행정처분을 의뢰 할 예정이다.

이용일 기자  hubcity@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전시#특별사법경찰#금속가공업소#폐수처리#물환경보전법

이용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