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완주군보건소, 불순물 함유 고혈압약 선제 대응의사협회·약사회 공문 발송… 처방약 회수·대체조제 시달
  • 박현수 기자
  • 승인 2018.07.11 13:26
  • 댓글 0

<사진제공=완주군>

(완주군=포커스데일리) 전북 완주군이 불순물 함유 우려 고혈압 치료제에 대한 선제적 대응에 나섰다.

11일 군 보건소가 지난 9일 식약처에서 중국 '제지앙 화하이'사가 제조한 고혈압 원료의약품 '발사르탄'이 사용될 가능성이 있는 51개사 115개 품목의 판매와 제조를 잠정 중지하는 내용을 긴급 발표함에 따라 관련 내용을 완주군 의사협회 및 약사회에 문자 및 공문을 발송 했다.

현재 불순물 함유 우려 고혈압치료제를 처방받은 환자는 복지부에서 발표한 대처 방안에 따라 종전에 처방을 받은 의료기관에 방문하는 경우 기존 처방 중 남아있는 잔여기간에 대해서 문제가 없는 다른 고혈압 치료제로 재 처방, 재 조제를 받을 수 있다.

또 의료기관을 방문할 수 없어 약국을 방문하는 경우에도 의약품 교환이 가능하다.

김경이 보건소장은 "불순물 함유 우려 고혈압치료제를 처방한 관내 의료기관·약국 리스트를 확보해 처방한 환자들에게 통보하고, 처방약을 회수·대체조제 할 수 있도록 시달했다"며"노인 및 거동불편한 분들에게는 직접 방문 상담해 회수 및 교체하도록 하고 있으며, 복용중인 환자에 대해서는 처방전 발급기관을 통해 임의로 복용을 중단하지 말고 의사와 상의 후 조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현수 기자  water61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완주군 보건소#의사협회#약사회#고혈압치료제#식약처

박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