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이해찬 "광주수영대회·광주형 일자리 지원 절실"이용섭 광주시장, 이해찬 대표와 시도지사간 간담회 참석
광주세계수영대회 예산, 북한 선수단·공연단 참여 지원 요청
광주형 일자리 노동계 참여, 지속가능 사업 발전 필요성 역설
  • 신홍관 기자
  • 승인 2018.10.11 17:50
  • 댓글 0

(광주=포커스데일리) 신홍관 기자 = 이해찬 대표는 "광주형 일자리 사업과 광주수영대회 성공을 위해 당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이해찬 대표는 11일 국회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당 대표실에서 열린 '민주당 대표-시도지사 간담회'에서 이용섭 광주시장의 정부차원 지원 건의에 대해 이 같이 제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해찬 당 대표, 윤호중 사무총장, 김두관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상임위원장, 최문순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공동위원장, 김태년 정책위의장, 조정식 예결위 간사를 비롯해 이용섭 광주시장, 박원순 서울시장, 오거돈 부산시장, 이재명 경기도지사 등 11개 지자체장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이용섭 시장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사업비 증액 등 추가 지원 △북한 선수단, 응원단, 공연단 참가 △새로운 일자리 창출 모델 ‘광주형 일자리’ 등 주요 현안사업에 대한 정부 차원의 지원과 협력을 요청했다.

이 시장은 특히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내년 국내에서 유일하게 개최되는 국제대회인데도 타 국제대회와 비교해 예산규모가 매우 적은 수준이다"며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타 국제대회 지원 규모와 소요비용을 감안해 총사업비를 538억원 증액하고 국비 169억원을 추가 지원해달라"고 요청했다.

또 "이번에 '가을이 왔다' 북한 공연이 내년 광주수영선수권대회의 개회식과 폐회식이 열리는 장소에서 열리고 광주수영대회에 북한 선수단과 응원단이 참가하면 국내외적 관심이 집중돼 성공적인 대회가 될 것"이라며 "평창올림픽이 평화의 물꼬를 텄다면 광주수영대회는 북한 참여로 평화의 물결이 넘실대는 대회로 만들어야 한다"고 밝혔다.

광주형 일자리에 대해서도 "광주형 일자리 사업이 이번에 완성차 분야에서 성공하면 이 성공모델을 다른 산업으로, 또 광주에서 전국으로 확산시키면 문재인 정부의 일자리 정책 성공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노동계가 광주형 일자리에 참여하고 지속가능한 사업으로 발전하도록 당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신홍관 기자  hksnew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수영대회#광주형일자리#이해찬#이용섭

신홍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