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BNK경남은행사랑나눔재단, 나눔문화 기여 '울산시장상'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주최 '2018 이웃사랑 유공자 시상식'
  • 노병일 기자
  • 승인 2018.11.20 16:00
  • 댓글 0
20일 울산시청 시민홀에서 열린 2018 이웃사랑 유공자 시상식에는 시청지점 최금렬 지점장이 송철호 시장으로부터 상을 수여받고 있다.

(울산=포커스데일리) BNK경남은행 산하 공익재단인 BNK경남은행사랑나눔재단이 울산공동모금회가 주최한 '2018 이웃사랑 유공자 시상식'에서 유공단체(자)로 선정돼 '울산광역시장상'을 받았다.

지난 2006년 5월 지방은행 최초로 출범한 BNK경남은행사랑나눔재단은 적극적인 기부금 출연ㆍ지원을 통해 나눔을 실천해 온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지난 2006년부터 울산 사랑의 열매에 꾸준히 기부, 총 기부금이 12억여원에 달한다.

또 사랑의 온도탑을 세우고 기부금을 모금하는 희망나눔캠페인이 성과를 거둘 수 있게 매년 기부를 해왔다.

BNK경남은행사랑나눔재단은 또 아동, 청소년, 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배려대상자 그리고 문화, 예술, 체육, 환경 등 사회 각 분야에 대한 직간접적인 지원뿐만 아니라 임직원과 지역민의 자원봉사ㆍ자선ㆍ구호활동 참여를 이끌어 온 점도 높이 평가 받았다.

BNK경남은행사랑나눔재단 황윤철 이사장은 "BNK경남은행사랑나눔재단이 2018 이웃사랑 유공자 시상식에서 유공단체로 선정돼 울산시장상을 수상하게 된 것은 나누는 행복인 기부문화 확산과 정착에 더 많이 기여해달라는 당부라 생각한다."며 "성금을 모아 소외되고 가난한 지역민을 돕는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급회의 활동을 더욱 지지하고 적극 지원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청 시민홀에서 열린 2018 이웃사랑 유공자 시상식에는 울산시청지점 최금렬 지점장이 대표로 참석해 송철호 시장으로부터 상을 수상했다.

노병일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병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