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시, 광역시 승격이후 첫 전입시험 실시5개 구군에서 7급, 8급 등 총 131명 지원… 주관식 역량평가
  • 이원호 기자
  • 승인 2018.12.06 18:31
  • 댓글 0
울산시청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시가 1997년 광역시 승격 이후 처음으로 울산 5개 기초단체 직원들의 전입시험을 실시한다.

울산시는 9일 오전 10시 한국산업인력공단 울산지사와 여성인력개발센터에서 광역시 승격(1997년) 이후 처음으로 시(市) 전입시험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전입시험은 민선 7기 출범 이후 시장과 구청장·군수 간의 인사 합의사항으로, 열린 채용을 통해 구·군 우수인재의 시 전입기회를 확대하고 급변하는 행정환경 속에서 시정역량을 강화하기 위해서다.

응시자격은 구·군(읍·면·동 포함)에서 1년 이상 재직 중인 자로, 7급은 현 직급 승진일 6개월 이상 3년 이내, 8급은 현 직급 승진일 1년이 경과하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앞서 울산시가 지난 10월말까지 구·군의 신청을 받은 결과, 행정7급(1~2명 모집) 28명, 사회복지 7급(1~2명 모집) 11명, 행정8급(30~35명 모집) 93명등 총 131명이 지원했다.

시험방식은 주관식 형태의 역량평가로 총 110분 동안 진행된다.

응시자는 시정현안, 주요업무, 사회적 이슈 등 특정 주제에 대한 문제점과 대책을 계획수립형(1문제)과 논술형(1문제)으로 작성하게 된다.

계획수립과 논술의 평가비중은 각각 60%와 40%이며, 각 과목별 40%미만(100점 기준) 득점자는 불합격 처리되며, 합산성적 60점 이상 응시자 중 고득점자 순으로 내년 상반기 정기 인사 때 시로 전입하게 된다.

또한, 시는 구·군 직원들의 과도한 시험 준비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업무공백을 방지하기 위해 특정지식에 대한 단순평가가 아닌, 실제 업무수행에 필요한 지식과 문제해결 능력 등을 중점적으로 평가할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민선 7기의 핵심비전인 시민이 주인인 열린 울산의 조기실현을 위해서는 창의력과 문제해결능력을 겸비한 우수인재가 필요하다."면서 "전입시험이 열린 채용문화 확산은 물론, 조직의 역량을 강화하고 대시민 행정서비스의 질을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향후 전입시험은 시의 결원과 증원, 조직개편 등을 감안해 매년 상·하반기 정기인사 1~2개월 전에 실시될 예정이다.

이원호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