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통영 낚시어선 전복' 여수시 재난안전 대책본부 마련권오봉 여수시장, 오전 상황회의접 주재…오후 사고 수습 현장 방문
  • 신홍관 기자
  • 승인 2019.01.12 10:39
  • 댓글 0
경남 통영 해상에서 화물선과 충돌해 전복된 어선이 사고전 출항하고 있는 장면. 사진 좌측 상단 가로로 보이는 어선이 사고 어선이고 오른쪽 해상으로 진행하고 있다. <여수해경 CCTV 캡쳐>

(여수=포커스데일리) 신홍관 기자 = 전남 여수시가 '통영시 욕지도 남방 낚시어선 전복사고' 수습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11일 오전 6시께 여수시 재난상황실에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해상에서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가 전복됐다는 내용이 여수해경으로부터 접수됐다.

14명이 탄 낚시어선이 3000t급 화물선과 충돌한 후 전복돼 3명이 숨지고 2명이 실종됐다.

여수시는 곧바로 담당 부서에 전화 연락 후 긴급 상황을 관련 부서에 전파했다.

권오봉 여수시장이 통영 어선 사고 대책을 위해 마련된 대책본부에서 지시사항을 말하고 있다. <사진=여수시>

권오봉 여수시장은 오전 7시50분쯤 상황 판단 회의를 주재했고, 여수시 지원 본부 구성 운영을 지시했다.

여수시는 대책본부를 신속히 마련하고 실종가족에게 상황을 설명하는 등 사고 수습에 만전을 다하고 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이날 오후 사고수습 현장을 방문했다.

한편 구조된 9명은 해경경비함정을 이용 여수에 도착해 여수전남병원 등에 분산돼 치료를 받았다.

신홍관 기자  hksnew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통영 낚시어선#여수시#재난안전대책 본부

신홍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