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전·세종·충남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 주요 꿀벌 질병 예방 총력
  • 이용일 기자
  • 승인 2019.01.21 11:40
  • 댓글 0

[대전=포커스데일리] 이용일 기자 =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이 꿀벌의 활동이 왕성해지기 시작하는 봄철을 앞두고 주요 꿀벌 질병의 예방에 나선다.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양봉농가에 질병 구제약을 구입해 공급하고, 꿀벌 사육 농가를 대상으로 '꿀벌 질병의 관리방안'에 대한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연구원은 오는 28일부터 3월말까지 전년 대비 50% 늘어난 9500여만 원의 예산으로 양봉농가에 큰 피해를 입히고 있는 꿀벌응애, 노제마병 및 낭충봉아부패병 3개 질병의 구제약품을 구입해 343농가(4만 2073군)에 조기 공급한다.

꿀벌 질병의 관리방안 교육은 오는 28일 오후 2시 연구원 대회의실에서 관내 꿀벌 사육농가를 대상으로 무료로 진행된다.

연구원은 꿀벌 질병 전문강사를 초빙해 꿀벌 사양 관리 시 질병 감염으로 인한 피해를 방지하고, 배부 받은 구제약품을 현장에서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구제대상 3종 질병 중 '꿀벌응애'는 꿀벌의 발육이 정지되거나 불구가 되는 피해를 가져오며 '노제마병'은 일벌이 날지 못해 기어다니게 되고 여왕벌의 산란력을 잃게 하는 고질적인 질병이다.

또한 '낭충봉아부패병'은 바이러스 감염에 의해 유충이 번데기가 되지 못하고 죽게 되는 무서운 질병으로 지난 2010년 국내 토종벌의 약 77%를 폐사시켰을 정도로 치사율이 매우 높고 2016년 대전에서도 2건의 발생 사례가 있어 양봉농가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양봉농가의 질병피해를 예방하려면 적기에 약품을 투약하고 효과적으로 사용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각 농가에서는 꿀벌 전염성질병의 의심증상이 발견될 경우 지체하지 말고 보건환경연구원에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용일 기자  hubcity@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보건환경연구원#꿀벌

이용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