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강원
민주당 강원도당 "망언 망동 '아이콘' 김진태는 춘천을 떠나라""김진태의원은 춘천시민과 국민 앞에 석고대죄하고 자진사퇴하라"
"자유한국당은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의원을 출당조치하라"
"대한민국 국회는 이들을 제명하라"
  • 이상학 기자
  • 승인 2019.02.12 16:26
  • 댓글 0
광주시민단체들이 5·18민주화운동을 모독한 공청회를 열어 논란을 일으킨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12일 광주를 찾자 플레카드를 내걸고 강력 항의하고 있다. 2019.02.12 신홍관 기자

(춘천=포커스데일리) 이상학 기자 = 518 공청회를 주최해 공분을 불러일으킨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강원춘천)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강원도당이 사퇴하고 춘천을 떠나라고 촉구했다.

민주당 강원도당은 12일 성명을 내고 "'망언 망동의 아이콘' 자유한국당 김진태의원이 5.18 민주화운동을 폄훼 훼손하는 망동을 저질러 온 국민과 춘천시민의 가슴에 또다시 불을 질렀다."고 비판했다.

민주당은 "지난 8일 김진태의원이 공동주최한 5.18 관련 국회공청회에서 공동주최자인 자유한국당 이종명의원은 '5.18은 북한군이 개입한 광주 폭동, 전두환은 영웅'이라고, 김순례의원은 5.18 유공자를 '괴물집단'이라고 망언을 일삼았다"고 지적했다.

민주당은 "김진태의원은 이날 축하영상 메시지에서 '5.18 문제만큼은 우파가 물러나선 안된다.'는 역사를 왜곡 폄훼하는 망언과 망동을 저질렀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5.18 민주화운동은 주지하다시피 대한민국의 민주주의 역사적 운동이자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 세계사적 유산"이며 "전두환 군부독재정권에 의해 사망자 166명, 행방불명자 54명, 상이후유증사망자 376명, 부상자 3139명 등에 달하는 인명피해가 발생한 비극적인 역사적 사건"이라고 규정했다.

민주당 강원도당은 "그럼에도 김진태의원을 비롯한 이들은 신성한 국회에서 표현과 해석의 자유라는 미명하에 이 같은 망언들을 아무 거리낌 없이 내뱉었다."면서 "이들은 자신들의 선배이자 군부독재정권이 저지른 5.18 학살에 대해 끝없이 사죄하고 용서를 빌고 또 빌어도 모자랄망정 끝없는 거짓과 날조 왜곡 음해로 희생자와 유가족은 물론 온 국민에게 씻을 수 없는 모욕감을 주었다"고 성토했다.

이어 "심지어 김 의원은 5.18망언 사태 여파가 걷잡을 수 없이 커지자 '난 참석도 안했는데 왜 이렇게 난리냐, 다른 당들이 나를 띄워 주는 것'이라고 국민을 우롱, 기만하는 망발로 발뺌하기 급급했다"고 지적했다.
 
민주당은 '김진태의원에게 묻는다'면서 " 5.18 민주화 운동의 법적 역사적 정의를 부정 왜곡 폄훼한다면 지난 촛불 혁명과 탄핵 역시 부정하는 것인가. 또 6.10항쟁과 4.19의거, 나아가 3.1 운동 역시 의심하고 부정하는 것인가"라고 질타했다.

그러면서 "국민들은 '춘천 망신의 끝판왕' '춘천 명물은 닭갈비가 아니라 김진태'라고 비아냥대고 있다."면서 "춘천시민들은 김진태의원의 세월호 망언과 탄핵 당시 태극기 부대 망동 등에 이은 이 같은 망언 망동을 더이상 좌시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민주당 강원도당은 "이번에야 말로 춘천시민을 무시하고 우롱하는 김진태의원을 반드시 퇴출시킬 것"이라면서 "김진태의원은 춘천시민을 더 이상 부끄럽게 하지 말고 춘천을 떠나라"고 거듭 촉구했다.

 

이상학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