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강원
강원도교육청, 성희롱·성폭력 근절 나서'원스톱 신고센터' 설치, 피해자 상담 위한 Wee클래스 60개교 신규 구축
  • 이상학 기자
  • 승인 2019.02.14 17:29
  • 댓글 0

강원도교육청 전경

(춘천=포커스데일리) 이상학 기자 = 강원도교육청이 도내 교육 분야 성희롱·성폭력 근절을 위한  종합 대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최근 학생 '스쿨미투' 운동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교직원 성비위 사안도 빈발하는 것과 관련, 성폭력으로부터 안전한 학교 문화를 만들기 위한 교육청 차원의 종합 대책을 마련한 것이어서 관심을 끈다. 

도교육청은 기존에 있던 교직원 성희롱·성폭력 신고센터를 확대 개편해, 학생과 학부모 등도 신고할 수 있는 온라인 원스톱 신고센터를 운영한다.

신고 방식도 이름, 소속(학교), 연락처, 피해내용 4가지만 적도록 간소화하고, 신고내용에 대한 비밀 보장과 2차 피해 방지 원칙도 명확히 했다.

더불어 피해자가 학생, 학부모, 교원, 지방공무원일 경우 대응 부서를 명확히 해 빠른 대처가 가능하도록 했다. 

성폭력 피해의 조기 파악 및 피해학생의 심리 상담 강화를 위한 투자도 강화된다. 올해에만 도내 60개교에 교당 1천~2천5백만원을 들여 Wee클래스를 신규 구축한다.

교원이 성추행 및 성희롱 사건을 일으킬 경우 교원 4대 비위(금품․향응 수수, 상습폭행, 성폭행, 성적조작)에 준하여 엄중 처리하고, 정직 이하의 처분을 받은 가해 교원은 재발방지를 위한 교육·상담도 의무적으로 받게 된다. 

이 외에도, △모든 학생 대상 성희롱·성폭력 실태조사 정례화, △학생자치회 중심으로 성인권·스쿨미투 캠페인 및 토론회 전개, △교원 대상 성희롱·성폭력 예방교육 내실화, △교육국장 책임 아래 양성평등 정책 전담조직 구축도 종합대책에 포함됐다. 

도교육청 장주열 정책기획관은 "학교는 성폭력으로부터 안전해야 하는 동시에 성평등 의식을 갖춘 시민을 키워내는 곳"이라며 "교직원뿐만 아니라 학생, 학부모 대상의 성폭력도 발붙이지 못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상학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