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경제/산업
농협, 새봄맞이 계란·돼지고기 소비촉진 나눔행사
  • 신홍관 기자
  • 승인 2019.02.17 08:07
  • 댓글 0

(서울=포커스데일리) 신홍관 기자 = 농협은 계란과 돼지고기로 소비촉진을 위해 목우촌 뚝심(캔)을 출근길 시민들에게 무료증정 행사를 실시했다. 

지난 14일 오전 서울시청 인근에서 농림축산식품부(축산경영과장 송태복), 한국양계농협(조합장 김인배), 도드람양돈농협(조합장 이영규) 등이 참여했다.

이번 새봄맞이 계란·돼지고기 소비촉진 나눔행사는 국내산 축산물 소비둔화와 공급량 증가로 인한 가격하락으로 어려움에 처해 있는 산란계농가와 한돈농가를 돕기 위해 추진됐다.

최근 축산물품질평가원 축산물가격조사 결과(1.12일 기준)에 따르면 특란 10개에 743원까지 하락해 계란 생산비(2018년 추정 900~1000원)보다 17~26% 정도 하락했다. 돼지고기 도매시장 경락가격은 ㎏당 3115원으로 전년 동월 평균대비 24%정도 하락해 산란계 농가와 한돈 농가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다.

농협은 우리 돼지고기 소비에 앞장서기 위하여 지난달 25일 중앙본부 1000여 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구내식당에서 돼지고기 소비촉진 행사를 진행한 바 있다. 향후에도 계란가격과 돼지고기 가격지지를 통한 축산농가 소득증대를 위해 양계농협, 양돈농협과 함께 연중 계란과 돼지고기 가격안정대책을 마련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김태환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는 "조리가 간편하고 영양이 풍부한 계란은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고 돼지고기는 우리 밥상과 건강을 책임지고 있다"고 강조하고 "축산농가가 생산한 계란과 돼지고기를 즐겨 먹는 것만으로도 농가에 희망을 줄 수 있다"고 말했다.

신홍관 기자  hksnew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계란#돼지고기#소비촉진

신홍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