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한-말레이시아 양국 협력 증진을 위한 MOU 체결마하티르 총리 "포니에서 시작한 한국경제 놀라운 발전" 
문재인 대통령 "한-말레이시아 양자 FTA 추진"
  • 서정석 기자
  • 승인 2019.03.13 21:56
  • 댓글 0
문재인 대통령과 마티하르 말레이시아 총리는 13일 다양한 분야에서의 양국간 협력을 증진하기 위한 양해각서(MOU)에 서명했다./청와대

(서울=포커스데일리) 서정석 기자 = 13일 정상회담을 마친 문재인 대통령과 마티하르 말레이시아 총리는 다양한 분야에서의 양국간 협력을 증진하기 위한 양해각서(MOU)에 서명했다.

양 정상은 공동언론 발표를 통해 양국의 협력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이날 말레이시아와 맺은 MOU는 스마트 제조업, 지능형 교통시스템 협력, 스마트시티 협력, 할랄 산업 협력 등 4가지 분야다.

마하티르 총리는 공동언론발표를 통해 "말레이시아는 동방정책을 통해 한국에 유학생들을 보내고, IT 분야와 공학 분야 등에서 신기술을 더욱 더 습득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남북관계와 관련해 마하티르 총리는 "앞으로 또한 남북관계가 보다 더욱 더 진전되기를 저희가 기대하고, 북미 간에도 군축합의가 이뤄지기를 기대한다. 이를 통해 평화와 번영이 깃들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공동언론발표를 통해 "우리 정부도 말레이시아를 비롯한 아세안 국가들과의 관계를 한 차원 더 높은 수준으로 격상하여 발전시키고자 신남방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동방정책과 신남방정책을 조화롭게 접목해 ‘사람 중심의 평화와 번영의 공동체’를 만들기 위한 전략적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는 한-말레이시아 양자 FTA를 추진하여 양국 간 교역과 투자를 더욱 확대하기 위한 제도적 틀을 마련하기로 했다"고 전하며 "올해 말,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서 협상 타결이 선언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서정석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