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경찰, '스쿨존 교통사고 ZERO' 캠페인"어린이가 먼저인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 이원호 기자
  • 승인 2019.03.14 15:40
  • 댓글 0
울산지방경찰청은 14일 유관기관과 초등학교 등 4개소에서 전국 동시 '스쿨존 교통사고 Zero 캠페인'을 진행했다.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지방경찰청은 14일 유관기관과 초등학교 등 4개소에서 전국 동시 '스쿨존 교통사고 Zero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교통사고 잦은 학교를 중심으로 교육청, 모범운전자회, 녹색어머니회 등 유관기관·단체가 참여해 안전운전 홍보와 함께 스쿨존을 걸으며 등하교길 교통안전 취약시설도 점검했다.

'스쿨존 교통사고 Zero 캠페인' 진행 장소는 남구 동백초, 중구 남외초 동구 화진초 울주군 천상초등학교 주변 등이다.

울산경찰청은 '어린이가 먼저'인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경찰은 최근 5년간(14년~18년) 발생한 어린이 보행자 사고 잦은 곳에 대한 안전진단을 실시 후 사고원인을 종합 분석, 시설을 개선하는 등 4월말까지 어린이 교통안전 종합대책을 수립하여 추진 중이다.

울산지방경찰청은 14일 유관기관과 초등학교 등 4개소에서 전국 동시 '스쿨존 교통사고 Zero 캠페인'을 진행했다.

종합대책 기간 중에는 교통사고가 위험도가 높은 스쿨존에 경찰관을 배치해 지도 단속을 강화하는 등 안전한 등하굣길을 만들고, 경찰관이 교육기관을 직접 찾아가 어린이를 대상으로 보행안전수칙 등 '맞춤형 교통안전교육'을 실시한다.

특히, 안전표지, 과속방지턱, 미끄럼방지 포장 등 안전시설도 지자체와 협조해 지속적으로 정비하고, 스쿨존에서의 교통법규 위반이나 통학버스 관련 위반을 중점 단속해 운전자들의 교통법규 준수를 유도할 예정이다.

울산경찰청 관계자는"스쿨존이나 통학버스 주변을 지날 때는 소중한 생명을 지킨다는 생각으로 안전속도 속도 30과 신호를 준수하는 등 어린이 교통안전을 위해 좀 더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강조하고, 어린이와 함께 차를 탈 때에는 반드시 안전띠를 착용시켜 달라"고 당부했다.

이원호 기자  pres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