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전북
완주군, 문화지수 '전국 3위' 기록문체부 주관 '2017 전국 지역문화평가'서 우수 지자체 선정
  • 박현수 기자
  • 승인 2019.03.15 11:51
  • 댓글 0

(완주=포커스데일리) 박현수 기자 =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있는 완주군의 문화지수가 전국 최고 수준으로 나타났다.

15일 군은 문화체육관광부의 '2017년 지역문화 종합지수' 평가결과 총 229개 지자체 중 군 단위 전국 3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지역문화 종합지수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3년마다 실시하고 있으며 문화정책, 문화자원, 문화활동, 문화향유의 4대 분류에 28개의 문화지표를 적용하면서 공신력을 높이고 있다.

특히, 지역의 문화 환경수준과 문화 격차를 확인하는 중요한 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군은 직전 평가인 지난 2014년에는 전국 5위를 기록했으며, 이번에 전국 3위로 순위가 상승했다. 이는 민선 6기 출범이후 문화사업 인프라 구축에 꾸준히 힘써온 것이 이번 결과로 이어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그동안 완주군은 청소년 전통문화체험관 조성, 어린이 모험 테마마을 놀토피아 조성 등 종합적이고 미래지향적인 관광마스터플랜을 수립해 국가예산을 확보해왔다.

또, 생활문화 저변확대를 위해 문예회관를 이용, 다채로운 공연과 지역의 전통문화축제 등을 생활화했으며, 주민이 실생활에서 즐길 수 있는 문화향유를 위해 노력하면서 문화 체감도를 높였다는 평가다.

박성일 군수는 "완주군 문화진흥 정책에 이번 평가결과를 반영해 문화적 강점은 특화하고 약점은 보완해 나갈 것이다"며 "지역문화 격차를 해소할 수 있도록 소외지역에 대한 문화향유 등을 증대시켜 삶의 질이 높은 대한민국 문화중심도시로 발돋움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박현수 기자  water61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완주#문화지수#문체부#전국지역문화평가#한국문화관광연구원#놀토피아#박성일

박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