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영진전문대학교, 대학 최초 '해외 단일기업'에 100명 취업일본 리크루트R&D스테핑에 올해 취업자 포함 100명 취업 성과 내
  • 홍종오 기자
  • 승인 2019.03.15 17:19
  • 댓글 0
일본 리크루트 취업 출정식 장면.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해외취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영진전문대학교가 대학 최초로 해외 단일 기업에 졸업자 100명을 취업시키는 성과를 냈다.

이 대학교는 15일 오후 대학 교수회관에서 일본 리크루트R&D스테핑에 입사하는 올해 졸업자 29명의 출국 환송식을 겸한 취업 출정식을 열었다.

이로써 영진전문대학교(이하 영진)는 일본 리크루트R&D스테핑에 졸업자 100명을 진출시키는 대기록을 세우게 됐다.

영진은 지난 2013년 이 대학교 컴퓨터응용기계계열이 1명을 일본 리크루트에 취업시킨 것을 시작으로 2014년 3명, 2015년 4명을 취업시켰으며 2016년에는 이 회사와 국제연계주문식교육 협약을 체결, 이 대학교 컴퓨터응용기계계열에 이어 전자정보통신계열에서도 인력양성과 취업에 동참했다.

이후 2017년 18명, 2018년 34명이 이 회사에 입사했고, 올해는 기계와 전자에서 각 15명, 14명 등 총 29명이 18일 출국해 이 회사에 입사한다.

취업 환송식에서 한윤환(컴퓨터응용기계계열, 23)씨는 "대학에서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다 하여주신 덕분에 일본 취업 꿈을 이루게 됐다"면서 "영진인의 자긍심으로 세계 최고의 인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일본에서 최선을 다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마츠바라 노부아키 일본 리크루트R&D스테핑 사장은 지난 2월 영진전문대학교 졸업식에 직접 참석해 "영진전문대학교에서 2년간 교육과정을 통해 훌륭하게 성장한 인재를 우리 회사에서 함께 일하게 되는 기회를 얻은 것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진전문대학교#해외취업#리크루트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