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라이프 방송/연예
1박 2일 사라질까
  • 김기철 기자
  • 승인 2019.03.17 15:55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서울=포커스데일리) 김기철 기자 1박2일 폐지가 양대포털 실검에 올라 그 배경에 관심이 뜨거워지고 있다.

시청률이 저조한 1박2일을 폐지해야 한다는 목소리는 비단 어제 오늘의 일은 아니지만, 최근 논란이 논란을 거듭하면서 이 같은 목소리가 힘을 얻고 있다.

1박2일 폐지 키워드는 이에 인스타그램과 트윗 등을 강타하고 있으며 이에 대한 갑론을박 역시 뜨겁다.

폐지 압박을 받고 있는 1박2일은 과거 나영석, 유호진 시대와 달리, 어느 순간부터 '과거의 포맷'에서 좀처럼 벗어나지 못함과 동시에 프로그램 제호명의 취지를 살리지 못하고 이른바 '먹방 게임쇼'라는 비아냥을 받아왔다.

참신한 아이디어로 매주 승부수를 걸었던 과거 나영석 시대와 달리 피디가 바뀌면서 '그저' 간판 프로그램으로서 생존만 해왔던 것.

사정이 이렇다보니 나름대로 스타들로 멤버가 무장돼 있지만 '개성적 인물'이 전혀 없었던 까닭에 1박2일은 어느 순간 폐지 압박을 받아왔다.

이런 가운데 정준영, 김준호, 차태현이 '논란의 주인공'으로 떠오르면서 1박2일 폐지는 사실상 '결단만' 남은 상황이라는 게 중론이다.

실제로 당사자들의 사과 및 하차에도 불구하고 제작진이 이를 묵인했다는 의혹에 휩싸이면서 더 이상 존속은 어려울 전망이다.

이와 관련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박2일 출연진 단체방 대화내용에 대해 확인 분석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기철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