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경제/산업
국산 삼계탕, 아랍에미리트 첫 수출 개시수출 작업장 등록 및 할랄 인증 완료
  • 권향숙 기자
  • 승인 2019.03.25 09:04
  • 댓글 0

(대전=포커스데일리) 권향숙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해 아랍에미리트 정부와 삼계탕, 쇠고기 등 축산물을 수출할 수 있는 검역조건에 합의했고, 이후 수출작업장 등록과 할랄 인증 등 후속조치가 완료돼, 22일 중동지역 국가로는 처음으로 국산 삼계탕을 정식으로 수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삼계탕을 수출하는 업체인 자연 일가는 2017년 말 UAE 표준측량 청의 인증기관인 JIB(Japan islamic Trust)로부터 도축장의 할랄인증을 획득했고, 2018년 6월 UAE 측으로부터 작업장 승인을 받아 우리나라 전통 축산물인 삼계탕을 중동국가에 처음으로 수출하게 됐다.

농식품부는 이번에 UAE로 수출하는 삼계탕은 우리 전통식품을 중동국가와 할랄 시장으로 수출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했다는 데 그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향후, 우리 축산물이 UAE 등 중동지역으로의 수출이 활성화되도록 검역·통관 등을 최대한 지원하고 안전하고 우수한 제품이 수출될 수 있도록 검역·위생 관리에도 전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외에도 한·UAE 정부 간 검역조건 합의에 따라 쇠고기 등 적색육은 구제역이 3개월 이상 발생하지 않은 지역, 닭고기 등 가금 육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3개월 이상 발생하지 않은 지역에서 생산하면 모두 수출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권향숙 기자  mk1289@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향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