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고성 산불 현장 찾은 이해찬 대표 "추경 반영"
  • 서정석 기자
  • 승인 2019.04.05 16:31
  • 댓글 0
이해찬 대표가 5일 대형 산불이 발생한 강원도 고성을 방문해 피해 현장을 둘러봤다.<사진=더불어민주당>

(서울=포커스데일리) 서정석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5일 대형 산불이 발생한 강원도 고성을 방문해 피해 현장을 둘러봤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상황실이 마련된 강원 고성군 토성면 주민자치센터를 긴급 방문해 "정부와 협의해서 피해 복구가 가능한 한 잘되도록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급한 것은 예비비로 집행하고, 주택 200여채와 창고 등이 소실됐는데 그런 부분을 복구할 수 있도록 추경에 반영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상황실에서 화재 진압 상황을 보고 받고, 전체적인 인명·재산 피해 규모 등을 파악했다.

그는 현장 관계자에게 "분산 대피한 4천여명의 주민이 불편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보호해달라"며 "잔불이 되살아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대응해달라"고 당부했다.

이해찬 대표와 홍익표(좌), 이재정 의원(우)이 5일 대형 산불이 발생한 강원도 고성을 방문해 피해 현장을 둘러봤다.<사진=더불어민주당>

이 대표의 현장 방문에 동행한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민주당 간사인 홍익표 의원은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 위원들과 협의해서 농민들이 차질 없이 생업에 종사할 수 있도록 방안을 찾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열린 의원총회에서 "피해 상황을 점검해 추경에도 반영하고, 내년 예산 편성하는데도 반영할 수 있도록 실태를 파악하고 오도록 하겠다"고 밝힌바 있다.

서정석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