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48.2% '5주째 보합세'[리얼미터][대통령 국정수행 평가] 긍정 48.2%(▲0.2%p), 부정 46.1%(▼0.7%p)
  • 서정석 기자
  • 승인 2019.04.22 15:47
  • 댓글 0
문재인 대통령이 카자흐스탄을 국빈 방문했다./청와대

(서울=포커스데일리) 서정석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48.2%를 나타내며 지난주에 이어 40%대 후반을 이어간 것으로 조사됐다.

22일 발표된 리얼미터 4월 3주차 주간 집계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긍정평가)이 48.2%(▲0.2%p, 매우 잘함 24.4%, 잘하는 편 23.8%)를 기록했다.

이는 3월 3주차(47.1%)부터 지난주까지 5주 연속 47~48%대의 보합세가 이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46.1%(▼0.7%p, 매우 잘못함 30.4%, 잘못하는 편 15.7%)로 여전히 긍·부정 평가가 오차범위(±2.0%p) 내인 2.1%p의 격차로 팽팽하게 엇갈리는 것으로 집계됐다.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평가 <자료제공=리얼미터>

문 대통령의 지지율은 이미선 후보자를 둘러싸고 야당의 거센 공세가 집중되었던 지난주 초 16일(화) 일간집계에서는 46.7%로 하락했다가, 한국당 전·현직 의원들의 '세월호 망언' 논란이 확산하고 문 대통령의 중앙아시아 경제외교 보도가 증가했던 주 후반 18일(목)에는 50.3%까지 상승했다.

리얼미터는 이와 같이 긍·부정 요인이 맞물리면서 주간 집계로는 1주일 전과 비슷한 보합세로 마감한 것으로 보인다고 해석했다.

세부 계층별로는 진보층, 30대, 경기·인천에서 오른 반면, 보수층, 60대 이상, 충청권과 대구·경북(TK), 부산·울산·경남(PK)에서는 내렸다.

이번 조사는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15~19일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4만4906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2523명이 응답을 완료, 5.6%의 응답률을 보였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0%p로 자세한 조사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서정석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