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문화
손흥민 퇴장, 토트넘 본머스 득점 없이 전반전 끝나
  • 이현석 기자
  • 승인 2019.05.04 21:44
  • 댓글 0
토트넘 손흥민이 4일(한국시간) 열린 본머스와의 프리미어리그 원정경기에서 상대 선수를 밀어 넘어뜨리자 심판이 레드카드를 내밀고 있다. <사진=로이터/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이현석 기자 = 토트넘이 4일 오후 열린 본머스와의 2018~20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7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반 내내 고전했다. 

이런 가운데 손흥민 선수는 시즌 첫 퇴장을 당해 다음 경기에 나설 수가 없게 됐다.

토트넘은 이날 경기 전반전 내내 많은 수의 슈팅을 쏘았지만 마크 트래버스 골키퍼에게 막혀 득점으로 연결시키는 데 실패했다.

한편 손흥민은 전반 43분 몸싸움을 하던 상황에서 상대 선수를 가격했고, 주심은 손흥민에게 퇴장을 명령했다.

이로써 손흥민은 다음 에버턴과의 경기에도 나올 수 없게 됐다. 현재 전반은 양팀 득점 없이 0대0으로 경기를 마친 상태다.

이현석 기자  nkc1@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