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靑 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 재가동 요청
  • 서정석 기자
  • 승인 2019.05.13 12:07
  • 댓글 0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13일 오전 청와대에서 여야정국정상설협의체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서울=포커스데일리) 서정석 기자 = 청와대가 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의 재가동을 요청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13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현재 추경과 민생현안 등 국회에서 입법으로 풀어야 할 과제들이 산적해 있다."면서 이 같이 요청했다.

고 대변인은 "지난해 11월 이후 멈춰버린 여야 5당의 여야정국정상설협의체가 재가동되기를 간곡히 요청한다"고 밝혔다.

고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은 집권초기 여야정협의체 구성을 직접 제안하며 소통과 협치에 대한 의지를 표명한 바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후 1년이 지난 2018년 8월 여야 5당 원내대표는 여야정국정상설협의체 본격 가동에 합의했고, 지난해 11월 첫 회의를 통해 경제·민생과 관련된 입법·예산에 초당적으로 협력하기로 합의문을 도출한 바 있다"고 덧붙였다.

청와대는 최대한 빨리 여야정상설협의체가 정상 가동되기를 희망한다면서 또한 이미 제안한 바 있는 5당 대표 회동도 조기에 이뤄져야한다는 점을 다시 한번 강조한다고 했다.

고민정 대변인은 "당 대표 회동인 만큼 인도적 대북식량지원 문제를 비롯한 국정전반으로 의제를 넓혀 심도 깊은 논의가 이루어져 국민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재가동을 거듭 강조했다.

서정석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