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전남경찰 '안병하 공원' 조성…5·18정신 기려시민 생명 지킨 소임 다한 6명 경찰관 혼 기려 추도식도
  • 신홍관 기자
  • 승인 2019.05.18 10:01
  • 댓글 0
<사진=전남지방경찰청>

(무안=포커스데일리) 신홍관 기자 = 전남지방경찰청은 제39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일을 맞아 지난 지방청 앞뜰에 '안병하 공원'을 만들어 지난 17일 현판식과 함께 5·18 순직경찰관 추도식을 가졌다.

안병하 공원은 5·18 민주화운동 당시 시위대 강경 진압을 거부한 안 치안감의 뜻을 기리고, 시민과 함께하는 열린 공간으로 만들어가자는 직원들의 뜻을 모아 조성됐다. 그 취지에 맞게 시민들이 편안하게 쉬어갈 수 있도록 기념식수를 했다.

기념식수는 시민들이 시원한 그늘 아래에서 편안한 삶을 꿈꾸시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고귀함과 화합의 상징인 팽나무를 식재했다.

이어진 5·18 순직경찰관 추도식은 유가족, 내빈, 경찰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5·18 당시 시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소임을 다했던 6명의 경찰관의 혼을 기렸다.

최관호 전남청장은 "우리가 추도한 고 안병하 치안감 및 선배 경찰관분들은 어떤 권력과 명예라도 국민의 생명과 인권의 헌법적 가치를 침해할 수 없다는 가르침을 일깨워 주셨다"면서 "앞으로도 고귀한 위민 정신을 기리는 한편, 시민들과 함께 기억하고 공유하는 열린 시민의 공간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신홍관 기자  hksnews@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남경찰#안병하공원#5.18민주화운동

신홍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