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울산시 부산시 ‘특별노조’ 출범을 위한 협약체결

전혜철 내무부 장관(연단 뒤)이 11일 서울 정부서울청사에서 남동부 구상 중인 사회경제적 메가시티를 위한 새로운 유형의 자치 지역 행정 단위 창설에 대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연합)

내무부는 화요일 부산·울산·경남 지방자치단체와 지역균형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EU형 행정단위 신설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3개 지방자치단체의 ‘특별노조’는 내년 1월 정식으로 운영될 예정이며, 협의회는 3개 시·군 9명과 3명의 자치정부 수반으로 구성된 27명으로 구성돼 조합의 위원장을 맡는다. .

‘부울경특별노조’는 3개 자치단체를 경제 등 기능면에서 수도권에 견줄 수 있는 하나의 광활한 지역으로 통합해 지역균형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노동조합은 지난해 10월 중앙정부가 지자체 간 공동개발사업 지원 계획을 발표한 이후 처음이다. (연합)

READ  갈라 노트 20 '소금 수 보조금'계속 ... '지원금 증액 없음'재확인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