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올림픽에서 인도: 양궁이 한국의 벽에 부딪히고, TT 베테랑 샤라스 카말이 리드, 펜싱 선수 Bhavani Devi가 흔적을 남깁니다 | 도쿄올림픽 뉴스

TOKYO: Kamal의 배지는 다음 라운드에 도달하기 위해 시계를 되돌렸고 CA 펜싱 선수 Bhavani Devi는 데뷔에서 약간의 불꽃을 보여주었지만 월요일의 인도 올림픽 캠페인은 사격, 양궁, 권투, 테니스에서 실망으로 가득했습니다.
39세의 샤랏은 세계 동메달리스트인 포르투갈의 티아고 볼로냐를 꺾고 49분 만에 2-11, 11-8, 11-5, 9-11, 11-6, 11-9로 승리하여 올림픽과 세계 챔피언인 Ma와 씨름했습니다. Long은 틀림없이 역사상 가장 위대한 탁구 선수인 중국 출신입니다.
그러나 같은 종목의 여자 단식 캠페인은 예선 경기에서 Maneka Batra와 Sutita Mukherjee가 모두 패하면서 끝났습니다.

올림픽 최초의 인도 펜싱 선수인 CA Bhavani Devi도 패배를 기다립니다. 그러나 두 번의 라운드는 여자 싱글 경기에서 세계 3위인 Manon Brunet에 의해 1위를 차지하기까지, 감동적인 날에 잊지 못할 순간으로 만들어졌습니다.
일어난 대로
27세의 이 선수는 튀니지의 나디아 베나지지를 15-3으로 자신있게 이기고 캠페인을 시작했지만, 다음 라운드에서 프랑스의 브루네와 충돌하여 7-15로 패했습니다.

1/13

사진: 7월 26일 인도 @ 도쿄 올림픽

일러스트레이션 보기

도쿄올림픽 남자 복식 조별리그 인도네시아의 마르코스 페르날디 기디언과 인도네시아의 케빈 산자야 수카물주와의 경기에서 기라즈 셰티(왼쪽)와 사트윅시라즈 란키레드가 13-21, 12-21로 패하고 있다. (AFP)

그녀는 “최선을 다했지만 우승하지 못했다. 미안하다.. 너무 고맙다. 다음 올림픽에서 더 강하고 성공적인 모습으로 여러분의 기도로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불굴의 한국인과 씨름하는 궁수들에게는 너무나 익숙한 실망감이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혼성팀이 8강에서 한국에 패한 지 이틀 만에 프라빈 자다브, 아타노 다스, 타룬딥 라이의 트리오가 8강전에서 가장 강한 상대에게 세트 연속 패했다.
한국은 대만을 6-0으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테니스 코트에서 세계 2위인 다니일 메드베데프가 남자 단식 2라운드에서 수밋 나갈을 기절시켰고, 대회에서 열린 인도 테니스 대회가 종료되었습니다.
러시아인은 Ariak 테니스 센터의 코트 1에서 160번째 시드 Nagal을 상대로 단 66분 만에 6-2 6-1로 승리했기 때문에 A 게임이 필요하지 않았습니다.
남자 복싱 캠페인은 다른 참가자들 중 하나였습니다. 그리고 3위는 월요일 미들급(75kg) Ashish Chaudhry로 급락하여 올림픽 데뷔전의 실망스러운 출발에 대한 대가를 치르게 되었습니다.
그는 한 경기에서 중국의 Erbieke Touheta에게 0-5로 졌습니다. 조금만 더 일찍 들어 올렸다면 훨씬 더 가까워졌을 것입니다.
여자 하키 팀이 더 나은 경기를 펼쳤지만 형편없는 실행으로 인해 독일에 0-2로 패했습니다.

세계 1위 네덜란드에 1-5로 패한 인도인들이 승부를 펼쳤지만 오이에서 열린 A조 2차전에서 세계 3위 독일과 리우올림픽 동메달리스트 독일을 추월하기에는 역부족이었다. 하키 경기장.
Sajan Prakash가 남자 접영 200m 준결승 진출에 실패하여 2라운드에서 4위를 기록하면서 수영에 대한 놀라움도 없었습니다.

READ  치명적 부상에서 SGFI 5 연속 금메달 획득까지 : 무술가 친 마이 샤르마의 감동적인 여정

지난달 이탈리아에서 개인 최고 기록을 1시간 56분 38초로 올림픽 예선 A마크를 깨뜨린 프라카시는 38명의 수영 선수 중 24위에 오르는 1분57초22를 기록했다. 상위 16개 팀이 준결승에 진출했습니다.
배드민턴에서는 인도의 사트윅시라그 란키리디(Satwixirag Rankiridi)와 치라그 셰티(Chirag Shetty)가 A조 2차전에서 인도네시아의 마르코스 기디온 페르날디(Marcos Gideon Fernaldi)와 케빈 산자야 수카물주(Kevin Sanjaya Sukamulju)에게 연패를 당했다.
세계 10위 인도 듀오가 리듬을 찾지 못해 32분 만에 1위 시드 팀에 13-21, 12-21로 패했다. 같은 경기 수에서 인도네시아 듀오에게 9번째 패배였습니다.
명시된 메달 희망을 놓친 스키 선수들도 조용히 퇴장했습니다.
Angad Vir Singh Bajwa는 18위를, 동료 시니어 Mayraj Ahmad Khan은 남자 스키트 종목에서 25위를 차지하여 6인승 결승전에 진출하지 못했습니다.
메달에 대한 희망은 이제 혼합 종목의 젊은 저격수에게 달려 있습니다.
혼합 10m 공기권총 경기에서 Saurabh Choudhary와 Manu Bhakir의 강력한 한 쌍은 최근 몇 년 동안 거의 모든 주요 대회를 지배했던 인상적인 달리기 후에 기회를 잡을 것입니다.
Abhishek Verma와 Yashswini Singh Deswal은 이벤트에 참가하는 다른 인도 팀이 될 것입니다.
Devyansh Singh Panwar와 Elavinil Valarivan은 다른 팀인 Deepak Kumar 및 Anjum Mudgil과 함께 10m 혼합 소총 단체 경기에서 인도를 대표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