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르그레테 여왕 퇴위: '그녀는 우리나라의 어머니' 덴마크 국민 반응

마르그레테 여왕 퇴위: '그녀는 우리나라의 어머니' 덴마크 국민 반응

뜻밖의 새해 전야 연설에서 덴마크의 마그레테 여왕은 52년 만에 퇴위를 선언했습니다. 이로 인해 그녀의 아들 프레데릭 왕세자가 후계자로 남게 됩니다. 이 발표는 덴마크 청중을 경이로움과 깊은 감동에 빠뜨렸습니다. 이 예상치 못한 움직임은 덴마크의 주요 변화를 상징합니다.

겸손함으로 유명한 덴마크 군주제는 간단하지만 중요한 의식을 통해 프리드리히 10세가 왕위에 오르는 모습을 보게 될 것입니다. 이러한 변화는 전통적인 대관식에서 벗어나 덴마크 왕실의 독특한 성격을 반영합니다. 베일레(Vejle)의 홍보 전문가 모르텐 벨흐(Morten Belch)는 여왕에 대한 감정적인 애착을 표현하며 여왕의 영향력을 국가 여주인공의 영향력에 비유했습니다.

왕족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은 다른 유럽 군주국에서도 퇴위가 우선적으로 이뤄지고 있음을 강조했지만, 덴마크에서는 이러한 사건이 이례적이다.

특히 허리 수술 이후 여왕의 건강 문제가 결정적인 역할을 했습니다. 덴마크 신문은 퇴위에 대한 그녀의 균형 있고 드라마틱한 접근 방식에 대해 찬사로 가득 차 있습니다. 여왕의 비밀 계획은 이 역사적인 조치 뒤에 숨겨진 신중한 고려를 확인시켜 줍니다.

상호작용

야경꾼 대화하다 덴마크의 많은 시민들은 이렇게 반응했습니다.

호텔 소유주 마틴 에브마크(Martin Ebmark)는 여왕의 결정을 “정말 충격적”이라고 묘사했고, 모튼 벨치(Morten Belch)는 여왕의 결정을 알고 울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우리나라의 어머니이며, 언제 더 나아져야 하는지 알려줍니다. 그리고 그녀는 그곳에 있었습니다.” 그는 “어렸을 때부터 지금은 덴마크 전체가 울고 있다”고 말했다.

Kemi Sandborg-Randorf는 “덴마크 왕이 마지막으로 퇴위한 것은 1146년”이었기 때문에 이것을 “거대한 거래”라고 생각합니다. 농부인 마리아 건더룬드(Maria Gunderlund)는 “대부분의 사람들의 기억 속에는 왕이 없었다”며 “이제 우리는 왕과 여왕을 갖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프레데릭 왕세자

프레데릭 왕세자는 덴마크 문화와의 연관성으로 널리 존경받고 있습니다. 그의 아내인 메리 왕세녀는 원래 호주 출신입니다. 그녀는 왕실의 필수적인 부분이 되었고 덴마크 대중의 애정과 존경을 얻었습니다. 이 부부는 덴마크의 일상 생활에 쉽게 참여할 수 있고 참여함으로써 국민의 사랑을 받았습니다.

READ  임란 칸 박 총리, 불신임 표결 앞두고 당내 반발

혜택의 세계를 열어보세요! 유용한 뉴스레터부터 실시간 재고 추적, 속보, 맞춤형 뉴스피드까지 단 한 번의 클릭으로 모든 것이 여기에 있습니다! 지금 로그인하십시오!

Written By
More from Bong Dae
인도는 더 많은 항공편을 주선합니다. 우크라이나, 비상사태 선포; 인텔 “공격 임박”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의 주요 긴장: 미국과 동맹국들은 수요일 수십 년 만에 유럽...
Read More
Leave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