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은 정보의 자유로운 흐름에 대해 거부권을 부여하지 않는다”-Radio Free Asia

한국에서는 3 월부터 전단지 발송 금지법이 시행되고있다. 5 월 6 일, 남한 경찰은 북한에 전단지를 보낸 북한 반체제 인사 박상학의 사무실을 수색했다. 그러자 경찰은 4 일 후 그를 소환하여 심문을하였습니다. 5 월 12 일 RFA 한국 서비스 특파원 인 Albert Hong은 양 당사자의 Tom Lantos 인권위원회 공동 의장 인 Chris Smith 미국 하원 의원과 박씨의 사건을 논의했습니다. 명확성과 길이를 위해 편집 된 인터뷰.

자유 아시아 라디오 : 반 평양 간행물 금지와 관련하여 현재 한국에서 많은 논란이 있으며 DMZ 근처에 사는 북한 주민들은 자국의 상황과 삶에 대한 진실을 알 권리가 있다고 사람들이 말합니다. 남쪽에. 이것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니?

크리스 스미스 : 우선, 북한 정부, 특히 학교에서 한국과 미국을 왜곡하고 왜곡합니다. 그곳 사람들이 매일 배우는 것입니다. 평양은 한국인, 자신, 정부와 경제에 대한 불길한 거짓말에 의존하고 있습니다. 따라서이 게시물은 평양에 적대적이지 않습니다. 단순히 한국에서 일어나고있는 일에 대해 진실을 말하고 있습니다. 북한 발기인이 상상하는 방식이 아닙니다. 사실 미 국무부에 따르면 북한에서는 해외 방송을 제어 할 수있는 라디오조차 가질 수 없다고한다. 이것은 처벌 가능한 범죄입니다.

예상 컨데 [South Korea’s] 문재인 대통령은 양심의 자유와 표현의 자유를 옹호하고 국민들에게“네,이 정보를 북한 주민들에게 알려야합니다”라고 말해야합니다. 북한 사람들은 외국 방송을 방해하려고 노력하고 있으며 일반적으로 그렇게하는 데 매우 성공적입니다. 다시 말하지만, 최종 게임은 무엇입니까? 거짓말을하고 진실을 완전히 지울 수 있도록. 그래서 이것은 진실에 관한 모든 것입니다.

저는 어렸을 때 우리가 유럽의 독재, 특히 소련의 러시아 독재에 매우 집중했던 것을 기억합니다. “철의 커튼은 방음이되지 않는다”는 유명한 말이있었습니다. 즉, 자유 유럽 라디오 등 자유롭게 방송되는 프로그램 덕분에 독재의 잔인 함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에게 진실을 전할 수 있었다.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소련을 포함하여 전 세계의 강제 수용소에 갔는지 말할 수 없습니다. 그들은 그렇게하기위한 결정적인 노력이있을 때 어떻게 든 진실이지나 간다고 말합니다. 이 이야기를 전하기 위해 50 만 장의 전단지가 첨부 된 풍선을 보내는 것은 긍정적 인 일입니다.

READ  8 월 취업자 수가 27.4 만명 감소 6 개월 연속 감소

자유 아시아 라디오 : 문 대통령이 북한에 전단지를 보내는 사람들을 처벌하기 위해이 법을 사용하는 것이 미국이지지하는 인권 가치와 일치하지 않는다고 생각하십니까?

[South Korea’s anti-leafletting law] 이는 보편적으로 인정되는 인권과 우리 국가가 모두 동의 한 규약 (예 : 시민 및 정치적 권리에 관한 국제 규약 등)에 위배됩니다. 그리고 자유로이 선출 된 한국의 대통령과 의회는 적어도 진실을 말하고 독재가 정보의 자유로운 흐름을 거부하지 않도록해야 할 의무와 도덕적 의무가있는 것 같습니다. 자유의 방송은 장려되어야하고 낙심해서는 안됩니다. 풍선의 확산은 사람들에게 진실성과 진실성을 얻기위한 또 다른 방법 일뿐입니다.

RFA : 지난달에이 주제에 대한 청문회가있었습니다. 앞으로이 법이나 북한 인권 문제에 대한 추가 청문회를 계획하고 있습니까?

Chris Smith : 물론입니다. 둘 다 가능합니다. 지금까지 그녀는 특히 북한의 인권 침해에 관한 7 개의 세션을 의장했습니다. 북한 인권법이 금 회계 연도 말에 만료됨에 따라 복원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현장 상황에 따라 추가 청문회를 개최 할 계획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