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은 중노동을 위해 젊은이를 ‘지원’하지만 엘리트 아이들은 도망갈 수 있다 — Radio Free Asia

북한은 그들을 자원 봉사자라고 부르며, 국가와 그 지도자들에게 사랑의 표현으로 탄광과 농장에서 기꺼이 무료로 일합니다.

그러나 현실에서는 젊은이들은 대부분 가난한 가정 출신이거나 고아로 자란 사람들이며, 유행과 국가의 핵 계획에 대한 국제 제재로 인해 타격을 입은 경제를 재구성하기 위해 힘든 일 강해지고 있습니다.

“진실은 당국이 그들을 강제하고 있다는 것입니다.”라고 처벌받을 것을 두려워 익명을 조건으로 북동부 함경북도의 페룡 주민들은 말했다. 아냐”

또 부유한 아이들과 정치적 연결이 있는 아이들은 중노동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북한의 정보통은 라디오 프리 아시아에게 말했다.

유력하고 부유한 가족 아이들에게는 도망가는 길이 있습니다. 그러나 무력한 노동자의 어린이와 고아는 탄광과 농촌 지역으로 보내집니다. ” 동부 함경남도 함흥시 주민들이 익명을 조건으로 말했다.

이 관행은 새로운 것이 아닙니다. 북한은 일상적으로 시민들에게 정부의 프로젝트, 농업 및 산업을위한 무료 육체 노동을 제공하도록 강요하고 국가를 위해 자신을 희생하는 자원 봉사자로서 시민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지난 2년간 정부는 젊은 노동자들을 광산과 농장에 약 7~8회 파견했습니다. 수치를 추정하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하지만, 그 수가 수천에 이를 가능성이 높다고 정보통은 말한다.

자원봉사자

청년 이른바 자원봉사자들에게 자신들의 이름이 실려 있는 것을 보는 것이 무섭다고 페룡 주민들은 말했다.

“중앙위원회는 성에, 성은 시에, 시는 각 공장과 기업에 새로운 자원봉사자의 리스트를 제출하도록 촉구하고 있다”고 정보통은 말했다.

기업 장교는 저항할 힘이 없고 장교와 다른 유력자들과 연결되지 않는 노동자를 선택하고 있다고 그는 말했다.

“광산과 시골 농장이 가장 어려운 일임을 모두가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모두가 가고 싶지 않은 장소이며, 한 번 가면 나올 수 없다는 것을 사람들은 알고 있습니다.” 말했다.

고아를위한 현지 학교 졸업생의 대부분은 지난 2 년 동안 “자원 봉사 활동”을 수행했다고 Hamhung의 정보 근육은 말합니다.

“올해와 작년에 졸업한 70명에서 80명의 고아 학생의 대부분은 이러한 어려운 지역을 향한 작업 그룹에 배치되었습니다.”라고 함흥의 정보통은 말했다. 의 젊은이가 파견되었다고 덧붙였다. 발전소, 축산 농장, 염소 목장에서 일한다.

READ  한국은 계쟁중인 섬들의 조사를 부정하고 있다 : 일본의 외상

“그들은 이 젊은이들이 지원했다고 하지만 실제로는 강제로 쫓겨났다”고 그는 말했다.

작년 4월, 소련 시대의 콤소몰을 모델로 한 나라의 주요 청년 조직인 사회주의 애국 청년 연맹의 대표가 모든 학교, 공장 및 기업을 방문해 젊은 노동자들에게 그들이 자발적으로 파견될 것을 나타내는 청원서에 서명하도록 강제했습니다. 출처에 따르면 파티가 필요한 곳이라면 어디서나 일할 수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누가 서명을 거부 할 수 있습니까?”소스는 말했다. 때때로 서명자가 탄광이나 다른 중노동에 가기를 거부하면 당국은 “자원봉사 청원서에 더 이상 서명하지 않았습니까?”와 같은 질문에 반박합니다. 또는 “당신은 당 의지에 반하는가?”

Leejin J. Chung 번역. Eugene Whong에 의해 영어로 작성되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