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신규 감염자 1132 명 … 검사 40 % 감소했지만 역대 두 번째

연말 연시 특별 방역 기간이 코로나 19 확산 세 거세
수도권 선제 적 익명 검사에서 “숨겨진 감염자”115 명을 찾아
충남 61 명, 충북 38 명, 전북 37 명 등 17 시도에서 확정자
누적 사망자 793 명 (+20 명)는 상기 중증 환자 299 명 (-12 명)


[앵커]크리스마스 발생 신규 감염자 천 백 명으로 역대 두 번째로 많은 확정자 수를 기록했습니다.

연휴를 맞아 코로나 19의 검사 건수가 줄었다에도 확산 세는 휘지 방역 당국의 고심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신현준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지난 24 일 시작된 연말 연시 특별 방역 기간이 무색 코로나 19 확산 세는 고세뿌입니다.

신규 감염자는 1,132 명.

전날 1,241 명보다 줄었지만 역대 2 번째로 많은 수치입니다.

특히 검사 건수가 평일보다 40 % 정도 줄었다도 확정 인원이 부러지지 걱정입니다.

[정은경 / 중앙방역대책본부장 : 조금 하루 정도의 시차를 가지고 확진자 숫자가 나오기 때문에 당일 검사자 숫자와 당일 확진자 숫자를 단순 비교하기는 어렵습니다.]

유형별로 보면 국내 발생이 1,104 명, 해외 유입이 28 명입니다.

국내 발생은 수도권의 확정 인원이 현저하게됩니다.

서울이 457 명, 경기 250 명, 인천 55 명으로 전체의 70 %에 육박합니다.

수도권에서 선제 적 익명 검사에서 숨어 감염자 115 명을 찾아 냈다 영향도있어 보인다.

[백순영 / 가톨릭대 의대 명예교수 : (익명 검사를) 3만 명 이상 3만 4,000건 정도 했는데 (확진자가) 115명이나 나와서 0.34%를 기록했습니다. 이 얘기는 우리 지역 사회에 지금 무증상 감염자들이 조용한 전파가 줄어들고 있지 않다는 것을 뜻하는 것이기 때문에…]

수도권 이외의 지역에서도 확산 나이 여전히입니다.

충남 61 명, 충북 38 명, 전북 37 명 등 전국 17 개 시도에서 모든 확정자했습니다.

감염자가 대량으로 나온 요양 병원 및 교회 등뿐만 아니라 직장이나 레스토랑, 교정 시설 등 일상 곳곳에서 새로운 집단 발병이 속출하기 때문입니다

READ  전 세계의 최신 코로나 바이러스 뉴스 및 업데이트

사망자는 20 명 추가 된 누적 사망자는 793 명으로 증가했습니다.

위 중증 환자는 12 명 감소 299 명입니다.

YTN 신현준[[email protected]]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입니다 “YTN은 당신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 찾기 채널을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email protected]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