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도어 스튜어트 “소니” 라슨 | 뉴스, 스포츠, 직업

시어도어 스튜어트 “소니” Williamsport의 Larson(93세)은 2021년 8월 20일 금요일 자택에서 가족과 함께 평화롭게 세상을 떠났습니다.

1928년 4월 29일 Dubuistown에서 그는 Frederick Arthur와 Marion Bonner Larson의 아들로 태어났습니다. 살아남은 것은 1951년 2월 16일에 결혼한 70년 동안 그의 사랑하는 아내인 Carla I(Borderinger) Larson입니다.

Ted는 1947년 Williamsport High School을 졸업했습니다. 그는 1950년에 미군에 입대하여 1951년과 1952년에 한국에서 복무했습니다. 그는 23년 만에 Lonza에서 은퇴했습니다.

테드는 라이커밍 카운티 한국전 참전용사였으며 명예 경호원으로 복무했습니다. 그는 VFW Post #7863 Duboitown의 회원이었습니다. 그는 사냥, 낚시, 다이빙을 즐겼습니다. 그와 그의 아내는 43년 동안 함께 현대 서양 무용을 즐겼습니다. 그들은 Swinging Bees & Honeys와 Billtown Squares의 멤버였습니다.

그의 아내 외에 두 딸, Jersey Shore의 Gwen Warren과 Montoursville의 Connie Packard(Timothy)가 살아 있습니다. 두 손녀, Leah Frederick(Douglas)과 Lindsey Packard; 2명의 증손자, Kahli와 Tristan Frederick; 자매, Williamsport의 Roxana Larson 및 여러 조카와 조카.

그의 부모 외에도 네 명의 자매, Edna Lewis, Beryl Howard, Miriam Huggins, Carly Swinehart와 네 형제 Russell, Jack, Eugene, William Larson이 있었습니다.

Ted의 생명을 기리는 묘비는 2021년 8월 30일 월요일 오전 11시에 Green Lawn Memorial Park, 62 Rte. 54 Highway, Montgomery, Lekinge 카운티의 한국 참전용사들이 수여하는 무공훈장.

Ted의 이름으로 기념 기부는 Lekinge County, PO Box 3232 Williamsport, PA 17701 한국 재향 군인에게 할 수 있습니다.

샌더스의 장례식에 대한 준비. 조문은 www.SandersMortuary.com의 TED 기념 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제공할 수 있습니다.

READ  Martinez, 한국에 미국 소개 | 뉴스, 스포츠, 직업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