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스포츠 드라마 '드림'은 코믹하면서도 감성적이다.

한국 스포츠 드라마 '드림'은 코믹하면서도 감성적이다.

한국 스포츠 영화와 TV 프로그램은 범죄와 코미디에 비해 많이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감정적인 이야기와 실제 생활에 영감을 주는 측면에서는 그 자체로 독보적입니다. 청소 캠페인, 소년 라켓, 그리고 회복 다음은 최근의 몇 가지 예입니다.

최근 새로운 스포츠 영화가 Netflix와 파트너사에서 전 세계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 이 영화는 성공적이고 가벼운 한국영화가 갖고 있는 드라마, 코미디, 감성을 모두 갖추고 있다.

그 꿈은 한 사람에 관한 것이 아닙니다. 영화는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노숙자들의 이야기를 다룬다.

영화의 주인공은 성격이 나쁜 축구선수 윤홍대와 학자금 대출을 갚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젊은 감독 이소민이다. 박서준과 아이유는 각각 실추된 명예를 회복하고 경력을 회복한다는 공통 목표를 공유하는 캐릭터를 연기합니다.

홍대 선수의 과거 위법 행위로 인해 프로 축구 경력이 금지되었고, 한국 노숙자 축구 대표팀 감독이 구원받을 수 있는 유일한 기회가 되었습니다. 성공적인 다큐멘터리 제작을 목표로 하는 소민은 홍대의 여정에 합류하고 이 야심찬 프로젝트로 빚을 갚는 것을 목표로 한다.

당초 홍대가 홈리스팀에 합류한 것은 단지 홍보 캠페인일 뿐이어서 팀의 발전에 무관심했고, 홈리스 월드컵이 두 달 앞으로 다가온 상황이었다.

하지만 팀원들에게 이번 대회는 생존게임이다. 각 플레이어에게는 독특하고 가슴 아픈 이야기가 있습니다. 김환동의 파산과 가족과의 이별; 강한 아버지임을 증명하기 위한 전효봉의 탐구. 김인선은 여자친구를 잃은 후 충격을 극복하려고 노력한다. 팀원들은 축구를 통해 구원의 기회를 얻기 위해 모였습니다.

그들처럼 나머지 멤버들도 각자의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이 험난한 세상에서 일어서기 위해 노숙자 팀에 합류합니다.

수민은 자신의 다큐멘터리 슬픔 이야기를 선보이려고 하지만, 홍대는 일련의 사건 이후 명성을 회복한 팀에도 자신이 필요하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그의 재치 있는 지도력과 강력한 팀 결단력으로 그들은 월드컵에 나갈 준비가 되었습니다. 그들은 그곳에서 어떻게 공연할 것인가?

READ  한국, 피겨스케이팅 사상 첫 10위권 진입

첫 경기에서 안타까운 패배를 당하고 선수 2명이 부상을 당한 한국 대표팀은 브라질 선수를 교체로 투입해야 했다. 2차전에서는 8-3으로 승리했지만 외국인 선수들이 모두 득점해 승리가 아니었다.

팀은 불행하고 청중은 화를 냈습니다. 한국인으로 구성된 팀이 마술을 보여줄 것인가?

독일과의 세 번째 경기는 홍대 등과의 대결이 이 영화의 클라이막스다. 끊임없는 결단력과 팀 정신이 승리보다 더 중요하다는 것을 보여주세요.

이들은 청중의 마음을 사로잡았고, 패배에도 불구하고 챔피언이 되어 조국으로 돌아왔고, 팀원들은 마침내 자신의 삶을 개선할 기회를 얻게 됩니다.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의 이야기는 감동적이고 감동적입니다. 성공적인 스포츠 드라마.

[email protected]

Written By
More from Sam Seungri
북한, 경기 침체로 9월 국회 본회의 개최
서울, 한국 (AP) – 북한은 수십 년간의 잘못된 관리와 미국 주도의 제재...
Read More
Leave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