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미 재무장관, 경제협력 논의

한미 재무장관, 경제협력 논의
  • Published12월 20, 2023

조경호 기획재정부 장관은 20일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에게 경제·금융 현안에 대한 협조에 감사를 표하고 양국 관계 강화에 대한 희망을 표명했다고 청와대가 20일 밝혔다.

추 장관은 오는 4월 총선 출마를 위해 퇴임할 예정인 옐런과의 전화통화에서 이 같은 메시지를 전했다.

저우 총리는 “양측은 경제 및 금융과 관련된 다양한 현안에 대해 긴밀히 협의했으며 올해 동맹 70주년을 맞아 양국 관계가 더욱 강화됐다”고 말했다.

퇴임하는 장관은 양국 간 지속적인 협력을 촉구하며, 이번 일본이 포함된 3국 재무장관 회담이 3국 경제관계를 더욱 심화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3당은 지난 8월 메릴랜드에서 열린 윤석열 대통령,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의 정상회담에서 3자 재무장관 회담을 열기로 합의했다.

조 장관 후임으로 최상목 전 대통령 경제수석이 경제부총리 겸 경제부총리로 임명됐다.

조경호 기획재정부 장관(오른쪽)이 2023년 12월 20일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과 화상회의를 하고 있다. (사진은 비매품입니다) (연합)

[email protected]
(끝)

READ  정부 “내수 부진에도 불구하고 우리 경제 회복세 점점 커져”

Leave a Reply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