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 사용자 절반 이상 “LTE 20 배 … 속도 불만족”-조선 닷컴

입력 2020.08.19 12:00


지난해 4 월 국내 최초로 상용화 한 ‘5G (5 세대) 이동 통신’사용자의 절반 이상이 실제 통신 속도에 불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5G의 통신 속도는 기존 LTE의 20 배인 것으로 알려졌지만 사용자는 실제 통신 속도에 불만족하고 있습니다. 5 월 기준 한국의 5G 사용자 수는 688 만 명에 이릅니다.

한국 소비자원은 18 일 “5 월 5G 요금제 이용자 800 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체험 속도가 만족스럽지 않다’고 답한 사람이 52.9 % (423 명)로 가장 많았다. ” 중복 응답이 허용 된 설문 조사에서 49.6 % (397 명)는 ‘커버리지 (서비스 지역)가 좁다’, ‘요금이 비싸다'(48.5 %, 388 명), ‘5G 대신 LTE로 전환’이라고 답했다. 범위 내. 이어 ‘(41.6 %, 333 명)’에 대한 불만이 뒤를이었다.

/ 한국 소비자원

아직 보장 범위가 좁다는 불만이 많아 서비스 가입시 보장 범위를 명확하게 설명해야하는데 설명이 불충분 한 것으로 판명되었습니다. 설문 응답자의 26.8 % (214 명)는 ‘가입 할 때 보장 내용에 대한 설명을 듣지 못했다’고 답했다. 이 중 44.3 % (95 명)는 5G가 적용되지 않는 지역에 거주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원 소비자는 “주거 지역에서 5G 서비스 이용이 어렵다는 사실을 모른 채 가입 할 가능성이있다”고 말했다.

지난해 4 월부터 지난해 3 월까지 1 년간 접수 된 5G 관련 소비자 피해 구제 신청 건수는 총 167 건이었다. 이 중 커뮤니케이션 품질은 54 건 (32.3 %)으로 가장 많았다. 지원금 미납, 단말기 가격 할인 미이행 등 51 건의 ‘계약 실패’, 보험 적용 설명 불충분 등 ‘계약 내역 고지 미흡’25 건 (15 %) .

/ 한국 소비자원
/ 한국 소비자원

현재 출시 된 5G 단말에서는 기존 LTE와 5G를 사용하는데 문제가 없습니다. 다만, 3 개 이동 통신사 모두 5G 단말로 LTE 요금제에 가입 할 수 없다. 소비자 청은“가정 등에서 5G 서비스를 이용할 수없는 소비자가 LTE에 가입 할 수 있도록 개선 할 필요가있다”고 지적했다.

소비자 소식통은 이동 통신 3 사의 5G 요금제가 27 개이고 LTE 요금제 (202)에 비해 옵션이 좁다는 것이 문제라고 말했다. 제공되는 데이터 양에 따라 9 개 (33.3 %), 1,150GB (3.7 %), 1,200GB (3.7 %), 16 개 (59.3 %) 무제한 데이터 플랜이 있습니다. 한국의 5G 서비스 사용자의 월평균 데이터 사용량은 약 24GB이지만 이에 대한 적절한 계획은 없습니다. 노인과 장애인 등 취약 계층에 대한 요금제는 단 하나 뿐이었다.

READ  Keqing은 몇시에 나오나요? 출시 시간 및 별 4 개 캐릭터
Written By
More from Sam Seungri

통일부 장관, 남북 사전 사업 조기 재개 촉구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월요일 통일을 향한 ‘확고한 발걸음’이라며 북한과의 통일 한국어 사전...
Read Mor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