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 경제 불확실성 속에서 고객 서비스 약속

윤종규 KB금융지주 사장이 4일 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KB금융그룹)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은 2020년 1월 이후 처음으로 반기 간담회에서 “금리 인상에 따른 물가상승률 악화 속에서 고객에게 필요한 것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 대표는 “우리 같은 금융기관의 사명은 위기가 닥쳐도 고객이 가진 모든 것이 다치지 않도록 고객을 보호하는 것”이라며 “올해 달성해야 할 목표 중 고객보호를 최우선 목표로 삼고 있다”고 말했다.

자산별로 가장 큰 은행 그룹의 수장은 기업이 환경, 사회 및 거버넌스 영향에 대한 투자를 확대할 수 있도록 돕습니다. 최대 대출 기관은 이러한 변화를 가져올 사회적 책임이 있기 때문입니다.

은행, 자산운용, 증권 등 그룹 계열사 대표 270여 명이 윤 회장의 메시지를 경영에 반영하는 것은 물론, 글로벌 경제 불확실성에 따른 신성장동력 창출을 위한 구체적인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KB금융그룹 고위 관계자는 “약 2년 만에 열리는 오늘의 대면회의는 말 한마디가 행동으로 옮겨가는 모습을 훨씬 더 효과적으로 볼 수 있는 자리”라며 “앞으로도 실질적인 진전을 이뤘다”고 말했다.

By 최시영 ([email protected])

READ  셔먼: 미국은 안보 강화를 위해 한국 및 일본과의 3국 협력을 재활성화하고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