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방 중에서 초등학생 아이의 시신이 발견된 후 가족은 한국에 있는 것으로 여겨진다.

수사관 토피라우 파아 마누이아 바에루아는 마누레와의 소유지에서 가방에서 발견된 인간 시체의 세부 사항을 공개합니다.

가방에서 유골을 발견한 두 아이의 가족은 한국에 있는 것으로 간주됩니다.

정보통은 이전에 두 명의 어린 아이의 가족이 아시아에 있다는 것을 Herald에게 확인했습니다.

지난 주 목요일 기자 회견에서 토피라우 파아 마누이아 형사는 살인 수사의 일환으로 뉴질랜드 경찰도 인터폴과 협력하고 있음을 확인했다.

“우리는 해외 기관과의 조사를 시작했습니다. 더 이상 말할 수 없습니다.”라고 Vaaelua는 말했습니다.

8 월 11 일에 거주자가 아이들의 유골을 발견 한 마누레와의 집 사람들은 기자가 어제 방문했을 때 헤럴드에 대한 의견을 거부했습니다.

지난 주 화요일 아침, 마누레바의 몽클리프 애비뉴에 있는 부동산 남성은 발견 후 오클랜드를 떠난 것으로 알려진 친척들을 위해 집을 돌보고 있다고 말했다.

Vaaelua는 또한 어린이가 5세에서 10세 사이에 친척이 뉴질랜드에 살고 있다고 말합니다.

경찰은 또한 “DNA 조사에 대해 매우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Vaaelua는 말했다.

그는 아이들의 시신이 발견되기까지 3~4년간 파파토예트 세이프 스토어의 보관 시설에 보관되어 있을 가능성이 높다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초기 징후는 이 아이들이 지난주 발견될 때까지 수년간 사망했을 수 있음을 시사한다.”

그러나 그는 경찰이 창고 단위의 임대인 또는 소유자에 대해 알고있는 것에 대해 수사를 위태롭게 할 수 있다는 우려로 너무 많은 세부 사항을 밝히는 것을 주저했다.

창고를 빌린 사람들의 신원을 경찰이 알고 있는지 물었을 때 Vaaelua는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

경찰에 따르면 Moncleaf Street의 집에 사는 사람들은 8 월 11 일에 “소유하지 않은 재산”을 주소로 가져 왔습니다.

“몽클리프 애비뉴의 거주자는 그들의 죽음과 관련이 없다는 것을 반복한다”고 Vaaelua는 지난 주 목요일에 말했다.

“그들은 자연스럽게 발견을 겪고 있으며 개인 정보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이웃은 이전에 유모차, 장난감, 보행기 등의 가방을 운반하는 “트레일러 뒤에 아이들을위한 것”이 있다고 Herald에게 말했다.

READ  80 %의 사람들이 Covidien 19의 증상으로 고통받는 페루의 원주민 마을

Vaaelua는 “이 아이들의 죽음과 관련된 완전한 상황을 확인하기 위해 우리의 조사가 사실을 계속 유지하고 있다는 것을 지역 사회에 안심시키고 싶다”고 말했다.

“이것에는 언제, 어디서, 어떻게 확립하는 것이 포함됩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